투자정보

뉴스

에스티큐브, 면역관문억제제 'PD-L1 항체' 일본 특허 취득

관리자 │ 2021-08-27

HIT

260

면역항암제 개발 바이오기업 에스티큐브(052020)가 미국 엠디앤더슨암센터(MD Anderson Cancer Center)와 공동으로 개발한 ‘PD-L1’ 항체에 대한 일본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27일 공시했다. 특허의 명칭은 ‘Antibodies Specific To Glycosylated PD-L1 And Methods Of Use Thereof’.

회사 관계자는 이번 일본 특허는 미국과 유럽 특허에 이은 세번째 특허 취득으로써 주요 선진국에서 ‘PD-L1’ 항체에 대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글로벌 특허 취득으로 기술력과 권리를 인정받은 만큼 향후 글로벌 제약사와의 공동 개발 및 기술 이전에 대한 논의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는 전략이다고 말했다.

에스티큐브는 면역관문물질인 ‘PD-L1’을 타겟으로 하는 면역관문억제제 ‘hSTM108’을 개발했다. 면역항암제 주요 파이프라인 중 하나인 ‘hSTM004’은 기존의 항체들과 달리 ‘PD-L1’ 특정 당화부위에 특이적으로 결합하는 항체다. 세포 내재화 기능이 뛰어난 장점이 있어 항체 및 약물 결합체 개발에 최적화된 항체로 전임상 동물 실험 결과 종양 치료 반응률이 약 71~86%로 높게 나타났다. 또한 약물 부작용으로 인한 신장 및 간 기능에도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hSTM108’
에 대한 우수한 효능을 검증한 연구 결과는 지난 2018년 세계적인 암 연구 학술지 캔서셀(Cancer Cell)에 게재된 바 있다.

한편 에스티큐브는 지난 7월 세계 최초로 발견한 면역항암제 혁신 신약 후보물질인 ‘BTN1A1’을 타겟으로 하는 ‘hSTC810’에 대한 영장류 독성시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에스티큐브는 올해 하반기에 미국 FDA에 임상계획서(IND)를 제출하고 내년 상반기에 글로벌 임상 1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임상에 사용할 항체 생산은 삼성바이오로직스에서 진행 중이며, 마무리 단계에 있다. <>





이전글 에스티큐브, 세계 최초 발견 타겟 면역항암제 신약…영장류 ...
다음글 에스티큐브 "혁신신약 후보 hSTC810 항체, CDX 실험에서 뛰어난 ...